글자 크기 설정

‘악인전’ 김요한이 댄스 에이스로 등극한다.KBS 제공

김요한이 이번에는 ‘댄스 에이스’로 등극한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KBS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 9회에서는 ‘2020 인생은 즐거워’를 완성시키기 위한 ‘레전드’ 송가인, ‘만능 토끼’ 김요한, 제시의 음악 작업이 이어질 예정이다.

특히 김요한이 물 만난 ‘만능 토끼’의 활약을 이어간다. 신흥 랩 천재로 송가인과 제시를 사로잡은 김요한이 이번에는 ‘댄스 에이스’로 리아킴의 마음까지 완벽 매료시키며 ‘악인전 우등생’ 면모를 자랑한 것.

이에 공개된 스틸 속에는 김요한의 ‘2020 인생은 즐거워’ 독무대가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김요한은 여유로운 표정과 필 충만한 그루브가 돋보이는 댄스 실력으로 보는 이들의 심장을 뛰게 만든다.

특히 리아킴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박수 갈채를 보냈고, 지켜보던 ‘상마에’ 이상민 또한 흐뭇한 미소를 폭발 시켰다고 해 그의 댄스 실력에 더욱 기대감이 높아진다.

무엇보다 이 날 김요한은 단 30분 만에 ‘2020 인생은 즐거워’ 안무를 완벽 마스터했다고 전해져 관심을 높인다.

한 동작씩 차근차근 안무를 익히던 김요한은 이내 후렴부 안무를 숙지했고, “나 없이 혼자 해 봐”라는 리아킴의 즉석 요청에 수줍은 막둥이 미소도 잠시 노래가 시작되자마자 연습실을 날아다니며 환상의 무대를 선보였다는 전언이다.

이에 송가인은 “너무 잘 한다”며 감탄을 했고, 제시는 “너가 센터 해! 혼자 다 춰도 되겠다”며 환호성을 질렀다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댄스 에이스’ 김요한의 활약이 빛날 오늘(20일) 방송에 기대감이 치솟는다.

한편 KBS2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음악 예능.

‘악(樂)인전’ 9회는 20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된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