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영상 침해에 대한 사과문

KBS 영상 침해에 대한 사과문

입력
2022.09.21 18:56

한국일보는 9월 6일 ‘태풍 덮친 해운대서 촬영한 유튜버에 벌금 스티커 발부’ ‘힌남노 생중계’ 유튜버 파도 휩쓸리고…울산서는 1명 실종’ 이라는 기사를 내보냈습니다. 기사 속에 파도에 휩쓸린 유튜버 캡처 사진을 첨부했습니다. 독자제공이라고 명기했지만 KBS측에서 9월 14일 내용증명을 통해 해당 영상이 KBS영상이고 이를 훼손 및 사용해 KBS 저작권을 침해했다고 통보해 왔습니다. 이에 본보는 독자와 KBS에 유감을 표합니다.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해당 사진은 삭제했습니다.

한국일보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