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손예진 부부, 오늘(27일) 득남 "산모·아이 모두 건강"

현빈·손예진 부부, 오늘(27일) 득남 "산모·아이 모두 건강"

입력
2022.11.27 22:38
현빈 손예진 부부가 아들을 품에 안았다. VAST엔터테인먼트,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제공

현빈 손예진 부부가 아들을 품에 안았다. VAST엔터테인먼트,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현빈 손예진 부부가 아들을 품에 안았다. 손예진과 그의 아들 모두 건강한 상태다.

27일 오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본지에 "손예진이 이날 아들을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고 말했다.

현빈 손예진 부부는 예정보다 일찍 아들을 만나게 됐다. 앞서 지난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본지에 "손예진이 오는 12월 출산한다. 2세는 아들이다"라고 밝힌 바 있다.

현빈 손예진 부부는 지난 3월 많은 이들의 축복 속에 부부의 연을 맺었다. 동갑내기인 두 사람은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 결혼 3개월 만인 지난 6월에는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당시 손예진은 "새 생명이 찾아왔다. 아직 얼떨떨하지만 걱정과 설렘 속에서 몸의 변화로 인해 하루하루 체감하며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현빈은 지난 9월 개봉한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에서 엘리트 북한 형사 림철령 역으로 활약했다. 손예진은 지난 3월 종영한 JTBC 드라마 '서른, 아홉'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정한별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