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부르짖다 숨진 흑인... 미국, 또 발칵

엄마 부르짖다 숨진 흑인... 미국, 또 발칵

입력
2023.01.30 04:30
구독

미국 흑인 남성 타이어 니컬스가 경찰의 과잉진압으로 사망한 데 대한 항의 시위가 27일 뉴욕에서 열린 가운데, 시위대가 경찰 순찰차의 앞 유리를 발로 밟아 파손하자 경찰들이 제지하고 있다. 뉴욕=로이터 연합뉴스

고영권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