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박 내려놨다"…안예은, '쉽게 쓴 이야기'에 담은 진심

"강박 내려놨다"…안예은, '쉽게 쓴 이야기'에 담은 진심

입력
2023.02.12 16:15

안예은, 정규 4집 '쉽게 쓴 이야기' 발매
'죽음에 관한 4분 15초의 이야기' 뮤직비디오 공개 예고

안예은이 정규 4집 '쉽게 쓴 이야기'로 돌아온다. JMG 제공

안예은이 정규 4집 '쉽게 쓴 이야기'로 돌아온다. JMG 제공

싱어송라이터 안예은이 정규 4집 '쉽게 쓴 이야기'로 진심을 전한다.

안예은은 12일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정규 4집 '쉽게 쓴 이야기'를 발매한다. 음원과 타이틀곡 '죽음에 관한 4분 15초의 이야기' 뮤직비디오를 동시 오픈할 예정이다.

안예은이 스스로의 이야기를 담았다고 밝힌 '쉽게 쓴 이야기'는 10곡의 자작곡들이 수록된 앨범이다. 죽음과 두려움 등에 대한 여러 이야기들이 앨범을 채웠다. 안예은은 "앨범 제목인 '쉽게 쓴 이야기'는 가볍게 들을 수 있다는 뜻이기도 하다. 강박을 많이 내려놓고 썼기 때문에 그전보다 쉽게 쓴 이야기들이라는 뜻이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정규 4집 '쉽게 쓴 이야기'에는 타이틀곡 '죽음에 관한 4분 15초의 이야기'를 포함해 '무거워' '미끄럼틀' '잠' '미움받는 꿈' '그럴 줄 알았지' '잔' '가볍게' '멍게' '시스투스 알비두스(Cistus albidus)' '무슨 노래를 불러야 할까' 등 그만의 감성과 노력이 담긴 13곡이 수록된다. 이 곡들을 통해 안예은의 가볍고도 진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안예은은 컴백 하루 전인 지난 11일 타이틀곡 '죽음에 관한 4분 15초의 이야기' 뮤직비디오 두 번째 티저를 공개했다. 2020년 정규 3집 발매 후 약 3년 만에 정규 앨범으로 돌아온 안예은의 신곡을 향한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안예은의 정규 4집 '쉽게 쓴 이야기'는 이날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한별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