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조선소 찾은 정기선 "성공 신화 위해 함께 노력" 약속

베트남 조선소 찾은 정기선 "성공 신화 위해 함께 노력" 약속

입력
2023.06.22 14:15
구독

HD현대, 한국-베트남 파트너십 박람회도 참석


정기선 HD현대 사장(뒷줄 왼쪽 다섯 번째)이 현대베트남조선을 방문해 직원들과 기념 촬영하는 모습. HD현대 제공

정기선 HD현대 사장(뒷줄 왼쪽 다섯 번째)이 현대베트남조선을 방문해 직원들과 기념 촬영하는 모습. HD현대 제공


정기선 HD현대 사장이 조선 부문 계열사이자 국내기업 유일 해외조선소인 현대베트남조선을 찾아 현장을 점검했다.

HD현대는 정 사장이 베트남 중부 칸호아성에 위치한 현대베트남조선을 방문해 공정 진행 사항을 살피고 임직원을 격려했다고 22일 밝혔다. 정 사장은 윤석열 대통령의 베트남 국빈방문을 앞두고 경제사절단 구성원으로 베트남을 찾았다.

현장에서 임직원을 만난 정 사장은 "HD현대가 베트남에서 우수한 성과를 얻을 수 있었던 것은 임직원들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열심히 일해준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현대베트남조선이 성공 신화를 계속 써나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대베트남조선은 한국 조선업 최초이자 유일한 해외진출 성공사례라는 게 HD현대 설명이다. 1996년 현대미포조선과 베트남 국영조선공사 간 합작회사 형태로 설립돼 수리 및 개조 사업을 해 오다 2000년대 후반 신조선사업으로 전환, 최근까지 199대의 선박 건조를 수주했다.

한편 HD현대는 이날 하노이 국립컨벤션센터에 마련된 한국-베트남 파트너십 박람회에서 "바다에서 시작하는 깨끗한 미래"를 주제로 친환경 선박 기술과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였다. HD현대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HD현대는 태양광과 풍력을 활용한 최첨단 수소운반선 모델십(ship)과 함께 다양한 미래 친환경 선박 기술을 선보여 베트남 현지인들로부터 큰 관심을 끌었다"고 전했다.

김형준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