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랏말쌤2' 정다경, 베트남서 트로트 강의 "자신감 중요해"

'나랏말쌤2' 정다경, 베트남서 트로트 강의 "자신감 중요해"

입력
2023.06.23 09:51

거리 홍보 나선 허경환·정호영
정다경, 학생 노래 듣고 "한국어 운율·발음 잘 살렸다"

'나랏말쌤2' 허경환 정다경 정호영이 베트남에서 한국 문화를 알렸다. 정다경은 트로트를 좋아하는 학생들에게 조언을 건넸다. SBS F!L 캡처

'나랏말쌤2' 허경환 정다경 정호영이 베트남에서 한국 문화를 알렸다. 정다경은 트로트를 좋아하는 학생들에게 조언을 건넸다.

지난 22일 방송된 SBS F!L·SBS M·라이프타임 '나랏말쌤2: 한류 일타쌤 원정대'(이하 '나랏말쌤2')에서는 한국을 알리기 위해 홍보를 이어가는 허경환 정다경 정호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정다경은 백호와 일타쌤으로 출격했다. 허경환 정호영은 박진이와 함께 한국을 알리기 위한 거리 홍보에 나섰다. 허경환과 정호영은 베트남 사람들을 만나며 한국 문화에 대한 관심이 얼마나 높은지 인터뷰를 진행했다. 매장에서는 한국어가 가능한 직원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었다. 방송을 통해 한국에 대한 베트남의 관심이 전해졌다.

정다경은 한국의 트로트를 사랑하는 학생들을 만났다. 한복을 입은 학생을 본 정다경은 저고리 고름을 제대로 매는 법을 알려줬다. 또한 트로트를 부르는 학생의 노래를 듣고 "한국어의 운율과 발음의 특징을 살렸다"라고 평가했다. "큰 소리를 내고 싶다" "오디션에서 잘 하는 방법을 알고 싶다"라고 고민을 상담하는 학생들에게는 "자신감이 중요하다"라며 꿀팁을 전수했다.

한편 '나랏말쌤2'는 한국 문화를 사랑하는 베트남 사람들에게 맞춤형 강의를 진행, 한국 베트남 사이의 진정한 소통과 교감을 보여주고 있다. 5회로 구성된 이 프로그램은 매주 목요일 오후 7시에 SBS F!L·SBS M·라이프타임에서 동시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