잼버리 참가 독일 쌍둥이 자매, 제주서 오토바이 사고로 중경상

잼버리 참가 독일 쌍둥이 자매, 제주서 오토바이 사고로 중경상

입력
2023.08.17 15:20
수정
2023.08.17 15:41
구독

오토바이 여행 중 사고

17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한 도로에서 오토바이 사고로 다친 독일 국적 쌍둥이 잼버리 대원들을 119구급대가 치료하고 있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 제공

2023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대회에 참가했다가 제주를 방문한 독일 쌍둥이 자매가 오토바이 사고로 크게 다쳤다.

17일 제주 서귀포경찰서와 제주도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36분쯤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한 도로에서 독일 국적 잼버리 대원 A(18)양이 몰던 오토바이가 도롯가 연석을 들이받고 넘어졌다. 이 사고로 A양과 동승한 쌍둥이 자매가 안면부 골절 등 중경상을 입고 119구급대에 의해 제주 시내 한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 자매는 잼버리 대회 종료 후 다른 독일 대원 7명과 함께 제주를 찾았다. 일행은 대여한 오토바이 5대에 나눠 탄 뒤 제주를 여행 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운전 부주의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영헌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