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를린 시내에 나타난 아담한 '삼성' 컨테이너 박스의 정체는

베를린 시내에 나타난 아담한 '삼성' 컨테이너 박스의 정체는

입력
2023.09.01 11:00
수정
2023.09.01 17:34
구독

전시장 밖 미니하우스 '넷 제로 홈'
베를린 시내 주요 전자제품 매장에 체험공간 운영
LG전자도 스마트홈 플랫폼 체험 전시

1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진행되는 'IFA 2023' 전시장에서 삼성전자가 운영 중인 '타이니 하우스' 외관. 삼성전자 제공

1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진행되는 'IFA 2023' 전시장에서 삼성전자가 운영 중인 '타이니 하우스' 외관. 삼성전자 제공


유럽 최대 가전 박람회 'IFA 2023'에 참여한 삼성전자가 전시가 열리는 독일 베를린 곳곳에 스마트홈 플랫폼 '스마트싱스'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여럿 운영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IFA 2023이 개막한 1일 전시장 '시티큐브' 외곽에 1인 가구 콘셉트의 '타이니 하우스'를 설치했다. 기능적으로는 친환경 미래형 주거 형태인 '넷 제로 홈'으로 구축했다.

넷 제로 홈에는 삼성전자 가전뿐 아니라 다른 스마트싱스로 연결할 수 있는 제품도 전시된다. 한화큐셀 태양광 패널, SMA 솔라 테크놀로지의 가정용 태양광 인버터와 배터리, ABB의 스마트미터와 스위치, 필립스 휴의 스마트 전구 등이 스마트싱스와 연결된다. 스마트싱스를 활용한 에너지 솔루션도 선보인다. 방문객은 태양광 패널과 가정용 배터리로 집에서 직접 에너지를 생산하고 스마트싱스를 통해 기기들이 소모하는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독일 베를린 쇼핑몰 중 하나인 유로파센터에서 방문객이 사물인터넷 플랫폼 '스마트싱스' 기능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독일 베를린 쇼핑몰 중 하나인 유로파센터에서 방문객이 사물인터넷 플랫폼 '스마트싱스' 기능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LG전자 모델이 IFA 2023 LG전자 부스 내에 설치된 스마트홈 플랫폼 'LG 씽큐' 체험공간에서 'UP가전 2.0' 기능을 시연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LG전자 모델이 IFA 2023 LG전자 부스 내에 설치된 스마트홈 플랫폼 'LG 씽큐' 체험공간에서 'UP가전 2.0' 기능을 시연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IFA 전시장과 떨어진 시내 주요 지점에도 스마트싱스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됐다. 유럽에서 두 번째로 큰 백화점인 카우프하우스 데스 베스텐스와 알렉산더 광장, 유로파 센터 등에 공간을 개설됐다. 유럽 최대 전자제품 판매점인 메디아막트와 자툰 등이 삼성전자와 협업해 체험 공간을 맡는다.

LG전자도 IFA 전시장 부스 내 곳곳에 이동식 스크린 '스탠바이미'를 설치해 두고 스마트홈 플랫폼 'LG 씽큐'를 소개했다. 관람객은 가전을 이용할 때 필요한 추가 기능을 업그레이드하고 초개인화하는 'UP가전 2.0',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모니터링하는 '홈 에너지 플랫폼' 등을 체험할 수 있다.

베를린= 인현우 기자

관련 이슈태그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