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이앤씨 "2035년까지 기업가치 10배 높이겠다"

입력
2023.09.19 10:22
수정
2023.09.19 10:32
15면
구독

친환경 중심 사업으로 포트폴리오 전환

한성희 포스코이앤씨 사장. 포스코이앤씨

한성희 포스코이앤씨 사장. 포스코이앤씨

포스코이앤씨가 오는 2035년까지 매출 25조 원, 영업이익 2조 원을 달성해 기업가치를 현재보다 10배 높인다는 청사진을 19일 제시했다.

내년에 창립 30주년을 맞는 포스코이앤씨는 이날 '친환경 미래사회 건설을 위해 업의 한계에 도전하는 혁신 기업'이라는 새로운 비전을 선포하면서 이 같은 경영 목표를 발표했다. 이는 앞서 7월 포스코그룹이 비전 선포식에서 발표한 성장전략 계획에 발 맞춘 것이다.

이와 관련 기업명의 '이앤씨(E&C)' 중 'E'에 해당하는 '친환경(Eco)' 중심 사업으로 포트폴리오 전환을 추진한다. 기존 플랜트, 인프라, 건축의 틀에서 벗어나 탄소 저감과 친환경 에너지 인프라를 구축하는 '에코 비즈(Eco Biz)'와 친환경 미래도시 건설, 스마트 인프라를 구축하는 '어반 비즈(Urban Biz)'를 양대 핵심 분야로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아울러 이차전지 원료·소재 분야의 EPC(설계·조달·시공) 경쟁력 강화를 통해 포스코그룹의 이차전지 사업 성공을 위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이차전지 세계 1위 EPC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한성희 포스코이앤씨 사장은 "이번 비전 선포를 기점으로 전 임직원이 마음을 모아 친환경 기업으로 업의 한계를 뛰어넘는 도전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동욱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