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실종 노인을 가족 품으로… 김조한 #기억해챌린지 동참

치매 실종 노인을 가족 품으로… 김조한 #기억해챌린지 동참

입력
2023.09.22 04:00
수정
2023.09.25 12:31
1면
구독

[미씽 : 사라진 당신을 찾아서]
<5>단 3초, 당신의 관심이 있다면
한국일보 엑설런스랩, 치매 인식 개선 캠페인
치매 노인에 관심과 도움을... #기억해챌린지
가수 김조한, 챌린지 첫 주자로 흔쾌히 동참
영원히 기억합니다 "무한대(∞)를 그려주세요"

편집자주

시도 때도 없이 울리는 치매 실종 경보 문자. 매일 40명의 노인이 길을 헤매고 있다. 치매 실종은 더 이상 남의 문제가 아니지만, 사람들은 여전히 무관심하다. 한국일보 엑설런스랩은 치매 실종자 가족 11명의 애타는 사연을 심층 취재하고, 치매 환자들의 GPS 데이터를 기반으로 배회 패턴을 분석했다. 치매 선진국의 모범 사례까지 담아 5회에 걸쳐 보도한다.


한국일보 엑설런스랩의 치매 인식 개선 캠페인 #기억해챌린지 첫 주자로 나선 가수 김조한씨가 18일 서울 중구 한국일보 스튜디오에서 휴대폰 불빛으로 무한대 동작을 연출했다. 챌린지의 핵심 동작인 무한대는 당신의 기억은 사라질지 모르지만, 우리는 영원히 당신을 기억하겠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따뜻한 손길로 치매 노인들을 돕겠다는 약속이다. 최주연 기자

한국일보 엑설런스랩의 치매 인식 개선 캠페인 #기억해챌린지 첫 주자로 나선 가수 김조한씨가 18일 서울 중구 한국일보 스튜디오에서 휴대폰 불빛으로 무한대 동작을 연출했다. 챌린지의 핵심 동작인 무한대는 당신의 기억은 사라질지 모르지만, 우리는 영원히 당신을 기억하겠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따뜻한 손길로 치매 노인들을 돕겠다는 약속이다. 최주연 기자

'배회 중인 OOO씨를 찾습니다.' 오늘도 당신의 휴대폰에서 치매 실종 경보문자가 울렸을지 모릅니다. 대한민국에서 지난해 실종된 치매 노인 신고 건수는 1만4,527건. 매일 40명의 치매 노인이 길을 잃고 헤매고 있습니다. 골든타임은 24시간. 그 안에 사라진 어르신들이 따뜻한 가족 품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한국일보 엑설런스랩 '미씽-사라진 당신을 찾아서' 취재팀은 치매 실종 노인들의 안전한 귀가를 바라는 마음에서 치매 인식 개선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기억해챌린지는 따뜻한 손길로 치매 노인들을 돕겠다는 약속이자 다짐입니다. 당신의 기억은 사라질지 모르지만, 우리는 영원히 당신을 기억하겠다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을 기억한다는 의미로, 여러분만의 무한대를 만들어주세요. 한국일보 엑설런스랩 '미씽-사라진 당신을 찾아서' 취재팀과 그 외 영상팀 소속 PD들이 각자의 무한대를 응용 동작으로 만들어 봤습니다. 최주연 기자

사랑하는 사람을 기억한다는 의미로, 여러분만의 무한대를 만들어주세요. 한국일보 엑설런스랩 '미씽-사라진 당신을 찾아서' 취재팀과 그 외 영상팀 소속 PD들이 각자의 무한대를 응용 동작으로 만들어 봤습니다. 최주연 기자

휴대폰 조명을 켜고 손을 움직여 무한대(∞) 모양을 따라 그리거나, 무한대(∞)를 표현할 수 있는 나만의 동작을 만들어 인스타그램이나 유튜브, 틱톡 등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올려 주세요. #기억해챌린지 #무한대챌린지 #한국일보 미씽 등의 해시태그를 달아 주시면 함께하는 마음을 더 많이 공유할 수 있습니다.

#기억해챌린지 첫 번째 주자로는 아버지의 치매 투병 사실을 공개했던 가수 김조한씨가 함께했습니다. 김씨는 치매 환자와 가족들에게 응원하는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한국일보 챌린지에 흔쾌히 동참했습니다.

내년이면 대한민국 치매 환자가 100만 명에 달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치매 실종은 더 이상 남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문제입니다. 여러분도 #기억해챌린지에 동참해 주세요. 사랑하는 사람을 영원히 기억한다는 의미로, 여러분만의 무한대를 그려 주세요.



목차별로 읽어보세요

  1. 2만 7,013일의 기다림

    1. "여보, 사랑해요"... 치매 실종 아내에 띄우는 '전하지 못한 러브레터'
    2. "남편 사라진 그날, 내 세상도 멈췄다"... 어제도 치매로 40명 실종 신고
    3. "내가 기억하는 한, 살아 있다 안 합니까"... 오늘도 사라진 아내의 이름을 불러본다
  2. 배회 미스터리를 풀다

    1. 치매 노인 동선 분석해 보니… 미로 같은 교차로, 배회가 시작됐다
    2. 세상에서 가장 슬픈 산책... 미아동 잉꼬 부부가 24시간 걷는 이유는
    3. [인터랙티브] 치매 환자가 바라본 세상, 간접 체험해 보니...
  3. 세상에서 가장 슬픈 외출

    1. 치매 환자의 위험한 '배회'… 한해 100명 넘게 숨진다
    2. 산복도로·강·바다에 공단까지… 실종자 수색, 부산서 가장 어렵다
    3. 바닥 냉골에 쥐 들끓는 방에서 방치된 치매 독거노인
  4. 매일 길을 잃어도 괜찮아

    1. "할머니 어디 가세요?"… 치매 실종 막는 일본의 '특별한 훈련'
    2. 물건 사고 카페 가고… 덴마크 치매마을 철학은 통제 아닌 자유
    3. 살던 곳서 '원스톱 서비스'… 일본 '치매안심센터' 한국의 30배
    4. '치매 환자 커밍아웃' 하자, 일본 돌봄 정책이 바뀌었다
  5. 단 3초, 당신의 관심이 있다면

    1. 용산역서 '겨울옷 치매 노인' 100분 헤맸지만… 아무도 돕지 않았다
    2. 멈춰야 하는 삶은 없다… '치매 커밍아웃' 후 다시 세상 속으로
  6. #기억해챌린지에 동참해주세요

    1. 김조한 "누구라도 치매 걸릴 수 있어… 관심 가지면 도울 수 있어요"


엑설런스랩

엑설런스랩


강윤주 기자
박지영 기자
이성원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