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원적산·만월산 터널 통행료, 추석 연휴 4일 간 무료

입력
2023.09.22 10:23
구독

12만 대 차량 혜택 전망

인천 원적산 터널 요금소. 인천시 제공

인천 원적산 터널 요금소. 인천시 제공

오는 추석 연휴 유료 민자 터널인 인천 원적산과 만월산 터널의 통행료가 면제된다.

인천시는 9월 28일 0시부터 10월 1일 밤 12시까지 나흘간 두 터널의 통행료를 면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기간 터널을 이용한 차량은 카드나 현금 결제 없이 요금소를 통과하면 된다.

인천시는 12만 대의 차량이 통행료 면제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원적산과 만월산 터널의 통행료는 경차 400원, 소형차 800원, 대형차 1,100원이다.

인천시 관계자는 “추석 연휴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는 것에 발맞추고 시민 교통 편의를 위해 두 터널의 통행료를 면제를 결정했다”며 “성묘객이 몰려 정체가 예상되는 인천가족공원 주변 도로 교통도 다소 원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환직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