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자 축구, 아시안게임 8강 진출...손화연 해트트릭 폭발

한국 여자 축구, 아시안게임 8강 진출...손화연 해트트릭 폭발

입력
2023.09.25 23:19
구독

축구대표팀, 필리핀에 5-1 대승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의 손화연이 25일 중국 저장성 원저우 스포츠 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축구 필리핀과의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득점에 성공한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손화연은 이날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팀의 5-1 승리로 이끌었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의 손화연이 25일 중국 저장성 원저우 스포츠 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축구 필리핀과의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득점에 성공한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손화연은 이날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팀의 5-1 승리로 이끌었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8강 진출을 확정했다. 아시안게임 사상 첫 금메달 전망이 밝아졌다.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축구대표팀은 25일 중국 저장성 원저우 스포츠 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리핀과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5-1로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2연승을 거둔 한국은 28일 홍콩(2패)전 결과와 관계 없이 E조 1위(승점 6)를 확정했다. 한국이 홍콩에 지고, 오는 28일 필리핀과 미얀마(이상 1승 1패) 경기에서 어느 쪽이 이기더라도 2승 1패 동률이 되는데 한국이 승자승에서 앞서기 때문이다. 한국은 지난 22일 미얀마를 상대로 3-0으로 승리한 바 있다.

한국의 8강 상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나 D조 2위 또는 C조 1위와 8강에서 만난다. C조 1위와 만나게 될 경우 북한과 격돌한 가능성이 크다.

한국은 이날 전반 8분에 필리핀에 선제골을 내줬다. 그러나 전반 12분 천가람(화천KSPO)이 코너킥 상황에서 자신의 A매치 데뷔 골을 넣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전반 44분 손화연이 추효주(수원FC)의 크로스를 헤더골로 연결하며 역전했다.

한국은 후반에 상승세를 이어가며 3골을 몰아쳤다. 후반 7분 지소연(수원FC)은 천가람이 얻어낸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성공시키며 3-1로 만들었다. 지소연은 이날 A매치 개인 통산 150번째 경기를 골로 자축했다. 개인 통산 A매치 69골을 넣은 지소연은 1골만 더 보태면 한국 남녀 축구 사상 최초로 A매치 70골 고지에 오른다.

이후 손화연의 골 잔치가 벌어졌다. 후반 10분 최유리(버밍엄시티)의 크로스를 득점했고, 후반 25분 한 골을 넣어 해트트릭을 올렸다.

강은영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