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함 그대로… ‘칼로리 제로’ 제품 돌풍

청량함 그대로… ‘칼로리 제로’ 제품 돌풍

입력
2023.11.28 14:58

롯데칠성음료 ‘칠성사이다’

롯데칠성음료의 칠성사이다가 올해로 73주년을 맞았다. 지난 상반기까지의 누적 판매량은 250ml 캔 환산 기준으로 360억 캔을 돌파했다.

칠성사이다가 처음 출시된 것은 1950년 5월 9일. 1949년 12월 15일 7명의 실향민이 합심해서 세운 ‘동방청량음료합명회사’에서 내놓은 첫 제품이었다. 칠성사이다를 만드는 회사의 이름은 ‘한미식품공업(1967)’, ‘칠성한미음료주식회사(1973)’를 거쳐 현재의 롯데칠성음료로 여러 번 바뀌었지만 칠성사이다의 정체성은 변함없이 이어져 오고 있다.

칠성사이다는 풍부한 탄산에 천연 레몬라임향을 더하여 청량감을 선사해 주는 제품이다. 바로 이 청량함이 칠성사이다가 경쟁사 대비 차별적 우위에 서게 만든 주요 성공 요인이다.

2021년 1월에는 ‘칠성사이다 제로’를 선보였다. 칼로리 부담 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탄산음료로 입소문을 타며 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올해 6월에는 천연 라임향을 더해 청량한 속성을 한층 더 강화한 ‘칠성사이다제로 블루라임’을 출시했다.

또한 롯데칠성음료는 오는 12월 7일까지 ‘사이다 딴 세상’ 경품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최신형 휴대폰, 노트북, 카메라 등을 경품으로 주는 이번 이벤트는 칠성사이다 250ml, 355ml 캔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캔의 QR코드를 통해 즉석 당첨 및 SNS 인증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