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매 2억병 돌파 ‘크리스마스 한정판’ 출시

판매 2억병 돌파 ‘크리스마스 한정판’ 출시

입력
2023.11.28 14:58

하이트진로 ‘켈리’

켈리가 라거의 반전을 콘셉트로 부드러우면서 강렬한 맛을 앞세워 출시 후 2억 병 판매를 돌파, 새로운 대세 맥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켈리의 첫 번째 에디션 제품을 선보이며 연말 주류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14일 켈리의 ‘크리스마스 에디션’을 한정 출시했다. 하이트진로는 한 해를 마무리하며 특별한 모임이 많은 연말 술자리에서 색다른 재미와 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특별한 에디션을 매년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어 왔다.

이번 에디션은 크리스마스와 겨울을 상징하는 캐릭터와 북유럽 덴마크 감성을 더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켈리의 맥아 원산지인 덴마크 국기를 오마주한 하트 모양 엠블럼을 적용하고 눈 내리는 배경에 귀여운 눈사람과 산타클로스 캐릭터로 연말 분위기를 연출했다.

켈리 크리스마스 에디션은 캔맥주(463ml)와 병맥주(500ml) 제품 2종으로, 전국 대형마트와 주류 판매업소에서 찾아볼 수 있다. 병맥주 제품의 경우 5년 만에 선보이게 돼 연말 술자리 분위기를 북돋을 것으로 기대된다.

하이트진로는 에디션 출시를 기념해 특별제작한 크리스마스 스페셜 잔을 포함한 기획상품도 판매한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