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관 전격 사퇴…'극한 대치' 이어가는 여야

이동관 전격 사퇴…'극한 대치' 이어가는 여야

입력
2023.12.02 04:30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이 국회 탄핵안 처리를 앞두고 1일 경기 과천 방송통신위원회 브리핑실에서 사퇴 관련 입장을 밝힌 후 청사를 나와 차에 오르고 있다. 이 위원장은 전날 윤석열 대통령에게 자진 사퇴의 뜻을 밝혔고, 윤 대통령이 이를 수용해 면직안을 재가했다. 과천=뉴시스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