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칸 파이 공연’ 윤 대통령, NYT ‘올해 스타일리시한 인물’에 선정

‘아메리칸 파이 공연’ 윤 대통령, NYT ‘올해 스타일리시한 인물’에 선정

입력
2023.12.06 23:19
구독

"아메리칸 아이돌에 걸맞은 작품" 평가
"빌보드 차트 정상" 뉴진스도 명단에

윤석열(가운데) 대통령이 지난 4월 26일 미국 워싱턴 백악관 다이닝룸에서 '아메리칸 파이' 공연을 마친 뒤 조 바이든(왼쪽) 미국 대통령과 함께 참석자들에게 발언하고 있다. 워싱턴=AP 연합뉴스

미국 뉴욕타임스(NYT)가 ‘올해 가장 스타일리시했던 인물 71명' 명단에 윤석열 대통령을 포함시켰다.

6일(현지시간) NYT는 "백악관에서 선보인 완벽한 ‘아메리칸 파이’ 공연은 ‘아메리칸 아이돌’에 걸맞은 작품이었다"며 윤 대통령이 해당 명단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NYT의 '스타일리시했던 인물'은 한 해 독특한 의상이나 퍼포먼스를 보여준 정치·연예·스포츠·패션계 인물 71명을 뽑아 공개한다.

이날 윤 대통령과 함께 명단에 오른 한국인에는 K팝 그룹 뉴진스가 포함됐다. NYT는 “1990년대 후반과 2000년대 초반 알앤비(R&B)에서 영감을 받은 사운드로 토끼 귀를 쓴 뉴진스 멤버들이 빌보드 차트 정상에 올렸다”며 “케이팝 여성 가수 최초로 세계 대형 음악 축제 '롤라팔루자'에서 공연하는 등 다양한 명성을 얻었다”고 소개했다.

이 밖에는 6년 만에 패션계로 복귀한 영국 디자이너 피비 필로, 올해 미국 아카데미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말레이시아 출신 홍콩 배우 미셸 여(량쓰충·양자경), 세계적인 패션 행사 멧 갈라의 한 무대 레드카펫에 나타나 관객들을 질색하게 만든 바퀴벌레가 포함됐다. NYT는 “이 명단은 재미와 호기심을 담아 만들어졌다”며 엄격한 기준을 두고 선정 절차가 이루어진 것은 아니라고 덧붙였다.

김현종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