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범, 제시와 불화설에 직접 해명 "걱정할 필요 없다"

박재범, 제시와 불화설에 직접 해명 "걱정할 필요 없다"

입력
2023.12.07 09:18

박재범, 제시와 불화설 증폭
SNS 통해 해명 "걱정할 필요 없다"

소속사 모어비전 수장인 박재범이 제시와의 계약 파기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박재범 SNS

소속사 모어비전 수장인 박재범이 제시와의 계약 파기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박재범 SNS

소속사 모어비전 수장인 박재범이 제시와의 계약 파기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7일 박재범은 자신의 SNS를 통해 제시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시하면서 "나와 제시의 사이는 좋다. 걱정할 필요 없다. 불화 같은 것은 없다"라고 짧은 문장을 덧붙였다.

제시 역시 "방금 뉴욕에 도착했고 말도 안되는 이야기에 잠에서 깼다. 우리는 잘 지낸다. 즐거운 연휴 보내라"라는 문구를 올렸다.

지난 4월 제시는 모어비전에 합류를 알렸고 10월 신보 '껌'으로 컴백했다. 이 가운데 제시가 '껌' 활동을 놓고 소속사와 갈등을 빚어 7개월 만에 계약 파기를 논의 중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특히 컴백 당시 제시가 컨디션 난조로 음악 방송 출연을 돌연 취소했던 것이 재조명됐다.

이에 두 사람은 각자 논란에 대한 해명을 전하면서 불화설을 정리하는 중이다.

우다빈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