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창한 주말, 오랜만이야!" 토요일 낮 최고 30도까지 오른다

입력
2024.05.17 14:30
구독

다음 주에도 당분간 맑은 날씨 이어져

17일 경남 창원시 진해구 해군교육사령부 기초군사교육단 연병장에서 열린 해군병 702기 수료식에서 수료자들이 정모를 하늘로 던지고 있다. 창원=연합뉴스

17일 경남 창원시 진해구 해군교육사령부 기초군사교육단 연병장에서 열린 해군병 702기 수료식에서 수료자들이 정모를 하늘로 던지고 있다. 창원=연합뉴스

5월 들어 연휴마다 비가 쏟아졌지만, 다가오는 주말은 날씨가 맑고 화창하겠다. 낮 기온도 크게 올라 일부 지역은 최고 30도의 더위가 예상된다.

17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부터 주말까지 우리나라 동쪽과 서쪽에 고기압이 자리하면서 대체로 맑은 날씨가 예상된다. 월요일인 20일 이후에도 고기압 영향이 당분간 계속되며 화창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김영준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우리나라에 형성된 강력한 고기압 벨트로 인해 이번 주말은 특이 기상이 없고 야외활동을 하기 좋은 날씨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주말 전국 기온은 평년보다 1~5도가량 높을 전망이다. 구름이 거의 없이 햇볕이 내리쬐는 데다, 우리나라를 감싼 고기압이 북쪽 찬 공기나 남쪽 수증기 유입을 막고 있기 때문. 18일 토요일은 낮 최고기온이 23~30도, 19일은 23~31도로 예보됐다. 반면 아침 기온은 15도 내외로 낮밤 기온차가 10도 이상 벌어질 것으로 예상돼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는 점차 건조해지겠다. 특히 강원 산지와 경북 북동 산지에는 바람이 시속 70㎞ 안팎으로 강하게 불어 더욱 건조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 예보분석관은 “야외활동이 많은 시기인 만큼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신혜정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