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 마트서 점원에 흉기 휘두른 20대

입력
2024.05.26 18:33
구독

“계산원 향해 갑자기 흉기 휘둘러”

한국일보 자료사진

한국일보 자료사진

강원 횡성군의 한 마트에서 여성 종업원에게 흉기를 휘두른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횡성경찰서는 군내 한 식자재 마트 종업원에게 흉기로 상해를 입힌 혐의로 20대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후 1시 40분쯤 횡성읍 교항리의 한 마트에서 여성 직원 B씨를 향해 수차례 흉기를 휘둘렀다. A씨는 또 다른 마트 직원이 쇼핑 바구니로 범행을 제지하자 흉기를 바닥에 떨어뜨렸고, 마트 밖으로 나가려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붙잡힌 것으로 알려졌다.

머리 등을 다친 피해자 B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 남성을 상대로 범행 동기와 흉기를 구한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박은성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