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10주년' 마마무, 빛나는 발자취

입력
2024.06.19 14:58
그룹 마마무(MAMAMOO)가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RBW 제공

그룹 마마무(MAMAMOO)가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RBW 제공

그룹 마마무(MAMAMOO)가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마마무는 19일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이들은 그간 데뷔곡 'Mr.애매모호'를 시작으로 '음오아예 (Um Oh Ah Yeh)', '넌 is 뭔들', '나로 말할 것 같으면 (Yes I am)', '데칼코마니(Decalcomanie)', '별이 빛나는 밤', '힙(HIP)' 등 히트곡을 연이어 발매하며 국내 대표 걸그룹으로 우뚝 섰다.

마마무는 보컬, 랩, 댄스 등 각 포지션의 구분이 없는 올라운더 면모와 4인 4색의 뚜렷한 개성과 매력으로 한국 대중음악사에 한 획을 그었다.

이들은 10년 전 오늘,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데뷔곡 'Mr.애매모호' 무대를 처음 선보이며 활동의 포문을 열었다. 그룹의 시그니처 사운드인 아카펠라 스캣으로 시작된 무대는 한 편의 뮤지컬 같은 퍼포먼스로 이어지며 실력파 걸그룹으로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멤버들의 탁월한 가창력과 퍼포먼스 실력은 물론 데뷔 무대부터 과감히 노랫말 일부를 개사하는 애드리브로 가요계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이후 마마무는 데뷔 2년 차인 지난 2015년 '음오아예 (Um Oh Ah Yeh)'를 멜론, 지니, 벅스 등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연간 차트에 진입시키며 '믿듣맘무(믿고 듣는 마마무)' 타이틀을 꿰찼다. '음오아예 (Um Oh Ah Yeh)'에 이어 2016년 '넌 is 뭔들', 'Decalcomanie (데칼코마니)', 2017년 '나로 말할 것 같으면 (Yes I am)', 2018년 '별이 빛나는 밤', 2019년 '고고베베 (gogobebe)', 2020년 'HIP', 2021년 '딩가딩가 (Dingga)'까지, 마마무가 신곡을 냈다 하면 차트를 올킬했다.

특히, 마마무는 타이틀곡이 아닌, 정규 1집의 수록곡 '아이 미스 유(I Miss You)'를 연간 차트에 올리는가 하면, 당시 걸그룹으로서는 이례적으로 초동 10만 장 고지를 가뿐히 넘기며 막강한 화력을 자랑했다.

마마무는 그룹 활동뿐 아니라 유닛 및 솔로로도 활발히 활약 중이다. 각자의 개성을 살린 솔로 활동도 매번 화제였는데, 지난 2021년 역대 솔로 여자 가수 초동 TOP10에 마마무 네 멤버의 이름이 모두 오르는 진풍경을 연출하기도 했다. 더해 솔라와 문별은 지난 2022년 유닛 마마무+를 결성, 지난해에는 미니 1집 '투 래빗츠(TWO RABBITS)' 발매를 기념해 아시아 투어까지 성황리에 진행하며 마마무의 확장성을 보여줬다.

마마무는 또한 2022년과 2023년 완전체로 아시아 9개 도시, 미주 9개 도시에서 월드투어 '마이 콘(MY CON)'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이후 네 멤버 모두 솔로 아티스트로서 단독 콘서트, 투어에 나서며 '따로 또 같이'의 정석을 보이고 있다. '십 년이면 강산도 변한다'는 말이 무색하게 마마무는 그룹으로서, 또 솔로로서 여전히 가요계 찬란한 기록들을 써 내려가고 있다.


홍혜민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