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데평마!"...데이식스, 마이데이와 채운 '추억의 한 페이지'

입력
2024.06.24 16:33
밴드 데이식스(DAY6)가 5년 만의 팬미팅을 통해 마이데이(데이식스 공식 팬덤명)와 특별한 추억의 한 페이지를 완성했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밴드 데이식스(DAY6)가 5년 만의 팬미팅을 통해 마이데이(데이식스 공식 팬덤명)와 특별한 추억의 한 페이지를 완성했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평데평마! (평생 데이식스, 평생 마이데이)"

밴드 데이식스(DAY6)가 5년 만의 팬미팅을 통해 마이데이(데이식스 공식 팬덤명)와 특별한 추억의 한 페이지를 완성했다.

데이식스는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세 번째 공식 팬미팅 '아이 니드 마이데이(I Need My Day)'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아이 니드 마이데이'는 2019년 6월 열린 두 번째 팬미팅 '유 메이드 마이데이 에피소드 2 '센토그래퍼'(You Made My Day Ep.2 'Scentographer')' 이후 약 5년 만에 성사된 공식 팬미팅으로 개최 전부터 높은 관심을 모았다.

팬들의 기대 속 총 3회 공연 전석을 팬클럽 선예매 만으로 매진시키는 기염을 토한 데이식스는 전 회차 비욘드 라이브 온라인 유료 생중계를 동시 진행하며 마이데이와 뜻깊은 순간을 나눴다.

이번 팬미팅에서 직장인 콘셉트를 선보인 데이식스는 오피스룩 차림으로 등장, 콘셉트에 걸맞는 직장 생활 상황극, 회사 테마의 영상 콘텐츠 등을 선보이며 팬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네 멤버를 캐릭터화한 데니멀즈(DENIMALZ)의 등장도 백미였다. 데이식스는 데니멀즈와 함께 '힐러' 댄스 챌린지를 선보이며 미소를 유발했다.

팬들과의 케미가 빛난 코너들도 재미를 더했다. '승진 게임: 회사원의 덕목' 코너에서 진급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며 팬들과 적극 소통에 나선 멤버들의 열정적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고, 가사를 틀리지 않고 노래 불러야 하는 '데이 컴퍼니 코인노래방' 코너에서는 '아 왜' '러브 퍼레이드' '아픈길' 등 평소 팬들이 듣고 싶어 하는 곡을 가창하며 만족도를 끌어올렸다.

'믿듣데'(믿고 듣는 데이식스)의 명성을 입증하는 명곡 퍼레이드도 펼쳐졌다. 이번 공연에서 데이식스는 '댄스 댄스'를 시작으로 '힐러' '장난 아닌데' '러브 미 오어 리브 미' '나만 슬픈 엔딩' '슛 미' '해피' '바래' '웰컴 투 더 쇼'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 '그렇더라고요' '마이데이' '뷰티풀 필링'으로 열기를 이었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 멤버들은 각자의 개성이 묻어나는 솔로 무대도 선보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영케이는 '렛 잇 비 서머', 원필은 '행운을 빌어줘', 성진은 미공개 솔로곡 '웬즈데이 나이트', 도운은 '문득' 무대로 열띤 호응을 자아냈다.

이번 팬미팅에서 데이식스는 "마이데이와 온전히 함께하는 팬미팅을 많이 기다려왔고 마이데이가 가득 찬 공간에 같이 있어서 참 행복하다. 우리에게 늘 행복을 선물해 줘서 감사하고 받은 만큼 돌려줄 수 있도록, 마이데이를 늘 기쁘게 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 우리가 함께하는 이 시간이 너무나 소중하다. 앞으로도 행복하고 예쁜 추억들을 많이 만들었으면 한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또 "걸어가고 있는 이 길의 끝에 무조건 마이데이가 있다고 생각하면 위안이 된다. 마이데이는 늘 고마운 존재고 우리도 마이데이에게 그런 존재이기를 바란다. 우리 여정의 영원한 동반자가 되어주기를 바란다. 오래 같이 걸어가자"라는 애정어린 이야기로 팬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이와 함께 데이식스는 이번 팬미팅에 함께 해준 마이데이들의 이름이 빼곡히 적힌 엔딩 크레디트로 진한 여운을 선사했다. 마이데이와 함께한 사흘간의 꿈같은 순간을 뒤로하고 데이식스가 이어갈 행보에 이목이 쏠린다.

홍혜민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