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장서 야구 경기 볼까... "새로운 응원 문화 제공"

입력
2024.06.24 21:22

CJ CGV, KBO(한국야구위원회)와 MOU 체결
극장서 야구 경기 단독 생중계 상영
30일 LG와 NC 경기 시작으로 올스타전, 포스트시즌 등 주요 경기 생중계

CJ CGV 허민회 대표이사(왼쪽)와 KBO 허구연 총재가 '2024 KBO 리그 CGV 극장 상영'에 관한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CJ CGV 제공

CJ CGV 허민회 대표이사(왼쪽)와 KBO 허구연 총재가 '2024 KBO 리그 CGV 극장 상영'에 관한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CJ CGV 제공

CJ CGV와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프로야구 천만 관중 시대를 앞두고 극장에서 즐기는 새로운 야구 응원 문화를 제공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CJ CGV와 KBO는 24일 ‘2024 KBO 리그 CGV 극장 상영’에 관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CGV 씨네드쉐프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KBO, KBOP 등 각 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CJ CGV는 야구와 극장의 만남을 통한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프로야구 천만 관중 시대를 앞두고 극장에서 즐기는 새로운 야구 응원 문화 제공에 힘쓸 예정이다.

CJ CGV는 지난해 ‘2023 신한은행 SOL KBO 한국시리즈’의 성공적 극장 생중계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는 리그 경기부터 올스타전, 포스트시즌 등 주요 경기를 극장에서 단독 생중계할 예정이다.

첫 경기로 작년 우승 팀 LG와 4위 팀 NC의 경기를 오는 30일 생중계한다. 이어 7월 6일 진행하는 올스타전은 본 경기 시작 전 올스타 선수들이 팬들과 함께 참여하는 사전 이벤트 ‘썸머 레이스’부터 생중계한다. 첫 경기인 LG와 NC 경기는 오는 25일 오전 11시부터 순차적으로 예매 오픈될 예정이다.

CJ CGV 허민회 대표이사는 “지난해 CGV에서 생중계한 ‘2023 한국시리즈’ 경기에 많은 관객들이 찾아 높은 객석률을 기록하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며 “이번 KBO와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극장에서 즐기는 새로운 야구 응원 문화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CGV는 극장에서 스포츠를 함께 즐기고 응원하는 관람 문화를 이끌고 있다. 월드컵, 아시안컵 등 축구 경기와 더불어 지난해 ‘2023 신한은행 SOL KBO 한국시리즈’ 야구 경기를 생중계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유수경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