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K발레 바람? 발레리노 전민철 마린스키 입단 [영상]

입력
2024.07.09 18:00
수정
2024.07.09 18:18
구독

[휙] K발레

편집자주

뉴스는 끊임없이 쏟아지고, 이슈는 시시각각 변합니다. '휙'은 최신 이슈를 알기 쉽게 해석하고 유쾌하게 풍자하는 한국일보 기획영상부의 데일리 숏폼 콘텐츠입니다. 하루 1분, '휙'의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세요.


발레리노 전민철(20)이 내년 2월 세계 최정상 발레단으로 꼽히는 러시아 마린스키 발레단에 솔리스트로 입단한다. 2011년 입단해 수석무용수로 활약 중인 김기민(32)에 이어 두 번째 한국인 발레리노다. 아직 학생 신분인 데다 군무 단계를 건너뛰고 솔리스트로 직행해 파격적인 입단으로 받아들여진다. 선화예중·선화예고를 졸업한 전민철은 현재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3학년에 재학 중이다. 전민철의 마린스키 발레단 입단 소식이 전해지며, 그가 무용에 반대하는 아버지를 설득하는 모습이 담긴 2017년 SBS 예능프로그램 '영재발굴단'도 다시 화제가 됐다.


양진하 기자
권준오 PD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