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기자페이지

전준호기자

대구경북본부 기자

한국일보는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의 개인 정보는 한국일보 보도 준칙에 따라 철저히 보호되며,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이메일 문의 : mhk1991@hankookilbo.com

파일첨부

제보자 정보

개인 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다만, 연락처를 남겨주시면 추가 취재에 도움이 됩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 한국일보는 제보 내용에 관한 확인 및 처리 등의 업무를 위해 개인정보를 수집, 이용하고 있습니다.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