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중앙노동위원장에 김태기 전 단국대 교수 임명

尹, 중앙노동위원장에 김태기 전 단국대 교수 임명

입력
2022.11.29 15:50
수정
2022.11.29 15:53
구독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에 임명된 김태기 전 단국대 교수. 대통령실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에 임명된 김태기 전 단국대 교수. 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에 김태기(66) 전 단국대 경제학과 교수를 임명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김 위원장 임명 배경에 대해 "노사관계 발전을 위한 사회적 대화에 참여하는 등 노사관계 및 분쟁에 대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전문가"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한국노동연구원을 거쳐 1996년부터 단국대 경제학과 교수를 지낸 노동경제 전문가다. 한국노동경제학회 회장과 서울시 노사정위원회 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중앙노동위원회는 노동쟁의 조정, 부당해고 및 부당노동행위 등의 심판, 비정규직 근로자의 차별 처우 시정 등 노동 분쟁을 처리하는 행정기관이다. 위원장은 장관급으로 임기는 3년이다.



김현빈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