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CJ대한통운, 물류센터 포장용 랩 재활용 팔 걷어붙인다

LG화학-CJ대한통운, 물류센터 포장용 랩 재활용 팔 걷어붙인다

입력
2023.04.06 14:35
수정
2023.04.06 14:43
구독

CJ대한통운이 LG화학에 포장용 랩 전달
LG화학은 재활용 랩으로 만들어 CJ대한통운 재공급

LG화학 포장용 랩 원료인 PCR PE. LG화학 제공

LG화학 포장용 랩 원료인 PCR PE. LG화학 제공


LG화학과 CJ대한통운이 물류센터에서 쓰이는 포장용 랩 재활용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LG화학과 CJ대한통운은 6일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플라스틱 자원 재활용 및 순환경제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CJ대한통운은 전국 물류센터에서 버려지는 포장용 랩을 수거해 LG화학에 전달하고 LG화학은 이를 재활용 랩으로 만들어 CJ대한통운에 공급하는 방식이다. LG화학은 이달 재활용 랩 1,000롤 공급을 시작하고 추가로 포장용 랩을 모아 재활용해 공급량을 늘리겠다는 계획이다.

폴리에틸렌(PE) 제품인 포장용 랩은 물류센터와 산업 현장에서 적재 물건이 흔들리지 않도록 고정하는 데 쓰이는데 그동안 그냥 버려지는 경우가 많았다. 국내 PE 시장의 폐기물 수거량은 연간 80만 톤(t)에 달하지만 재활용률이 40% 수준이어서 이를 높이려는 노력이 필요한 상황이었다는 게 LG화학 측 설명이다.

이번 협력으로 물류센터에서 발생하는 포장용 랩을 효과적으로 수거하는 재활용 생태계를 구축하는 데 보탬이 될 것으로 두 회사는 기대했다. 한석희 LG화학 PO(폴리올레핀) 영업담당 상무는 "전국 물류센터에서 회수할 수 있는 포장용 랩 재활용을 통해 플라스틱 순환경제를 구축하고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탄소 저감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형준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