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남아공 대표단에 용인 인재개발센터서 숙식 제공

코오롱, 남아공 대표단에 용인 인재개발센터서 숙식 제공

입력
2023.08.08 16:40
수정
2023.08.08 16:44
구독

"이동 수단과 문화 체험 프로그램도 준비"

코오롱 CI

코오롱 CI


코오롱그룹이 세계스카우트잼버리에 참가한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표단 130여 명에게 대회 종료 시까지 숙식을 제공한다.

8일 코오롱그룹에 따르면 경기 용인시에 있는 그룹 인재개발센터를 이날부터 개방해 새만금에서 철수한 남아공 잼버리 대원들에게 제공한다. 인재개발센터 숙박 시설은 3, 4인실로 구성돼 200여 명을 수용하며 숙박 인원 전체가 식사할 수 있는 시설을 갖췄다는 게 코오롱그룹 설명이다.

코오롱그룹 관계자는 "잼버리 대원들이 머무르는 동안 이들에게 최적화한 숙박과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추가 인력을 배치하고 모든 상황에 적극 대비할 계획"이라며 "코오롱에서 출자한 파파모빌리티도 인재개발센터에 차량을 상주시켜 원활한 이동을 지원하고 한국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마련할 예정"이라고 했다.

김형준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