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대표 쫓겨나겠네ㅜㅜ"… 조수진 카톡 창에 뜬 메시지

"김기현 대표 쫓겨나겠네ㅜㅜ"… 조수진 카톡 창에 뜬 메시지

입력
2023.10.16 11:16
수정
2023.10.16 11:26
구독

16일 김성호 여연 부원장과 대화 포착
임명안 보낸 조수진에… "황당" 답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에서 조수진 최고위원과 김성호 여의도연구원부원장이 카톡대화를 하고 있다. 조 최고위원은 주요 당직자 임명안을 보냈고, 김 부원장은 “황당하네 김기현 대표 쫓겨나겠네ㅜㅜ”라고 답변했다. 뉴시스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에서 조수진 최고위원과 김성호 여의도연구원부원장이 카톡대화를 하고 있다. 조 최고위원은 주요 당직자 임명안을 보냈고, 김 부원장은 “황당하네 김기현 대표 쫓겨나겠네ㅜㅜ”라고 답변했다. 뉴시스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김성호 여의도연구원 부원장과 나눈 카카오톡 메시지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도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이날 촬영된 사진을 보면 조 최고위원은 사무총장과 정책위의장, 지명직 최고위원 등 '주요 당직자 임명안'을 김 부원장에게 보냈다. 명단을 받은 김 부원장은 "황당하네. 김기현 대표 쫓겨나겠네ㅜㅜ"라며 "후임 당직은 시기가 아니라, 내용이 중요한데. 서두를 필요 없는데. 연기하자고 해요. 국민의 동의를 받기 어렵다고"라고 답했다.

조 최고위원이 보낸 임명안에는 △지명직 최고위원 김예지 의원 △사무총장 박대출 의원 △조직부총장 함경우 당협위원장(경기 광주시갑) △수석대변인 박정하 의원 △선임대변인 윤희석 의원 △여의도연구원장 김성원 의원 등으로 적혀 있다.

이는 국민의힘이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발표한 김기현 대표 체제 2기 인선 가운데 '사무총장 박대출 의원(전 정책위의장)' 부분을 제외하고 모두 일치한다. 국민의힘은 서울 강서구청장 패배 책임을 지고 물러난 이철규 사무총장 자리에 재선 이만희 의원(경북 영천·청도)을 임명했다. 신임 정책위의장에는 3선 유의동(경기 평택을) 의원이 내정됐다.

김소희 기자

관련 이슈태그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