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보는 '2023 코라시아포럼'

사진으로 보는 '2023 코라시아포럼'

입력
2023.11.02 18:00
구독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한라룸에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과 김진표 국회의장을 비롯한 귀빈 및 참석자들이 개회선언에 큰 박수를 치고 있다. 앞줄 가운데 오른쪽부터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승 회장, 김 의장,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유의동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왕태석 선임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한라룸에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과 김진표 국회의장을 비롯한 귀빈 및 참석자들이 개회선언에 큰 박수를 치고 있다. 앞줄 가운데 오른쪽부터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승 회장, 김 의장,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유의동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왕태석 선임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의 개회식에 앞서 VIP들이 환담하고 있다. 왼쪽부터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 김진표 국회의장,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 류성걸 국민의힘 의원. 고영권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의 개회식에 앞서 VIP들이 환담하고 있다. 왼쪽부터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 김진표 국회의장,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 류성걸 국민의힘 의원. 고영권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김진표 국회의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김진표 국회의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한국일보가 주최하는 '2023 코라시아포럼'이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열렸다. 이번 포럼에서는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이라는 주제로 각계 전문가의 폭넓은 진단과 토론이 진행됐다.

이날 본격적인 대담 및 토론에 앞서 열린 개회식에서는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 김진표 국회의장을 비롯해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유의동 국민의힘 정책위원회 의장,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정만기 한국무역협회 부회장 등이 인사말을 했다.

승명호 한국일보 회장은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개최된 코라시아포럼 개회사에서 "불확실성이 고조된 국제정세에서 한국은 기회와 위협의 선택지를 명민하게 저울질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승 회장은 이날 "2023년, 우리는 더 큰 위험과 도전을 마주하고 있다"며 "안보·교역질서는 더 복잡해졌고, 우크라이나 전쟁이 종식되기는커녕 중동에선 새 전쟁이 터졌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에게 가장 큰 위험은 불확실성"이라면서 "미국에 100% 베팅하는 것도, '안보는 미국, 경제는 중국'이라는 이른바 '안미경중' 해법도 통하지 않게 됐다"고 진단했다.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 첫 번째 세션 '글로벌 경제질서 재편 1. 미국의 시각'에서 브라이언 디스(오른쪽) 미 국가경제위원장과 김종훈 전 외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대담을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 첫 번째 세션 '글로벌 경제질서 재편 1. 미국의 시각'에서 브라이언 디스(오른쪽) 미 국가경제위원장과 김종훈 전 외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대담을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한일 경제협력 방안을 주제로 마에카와 나오유키 일본무역진흥기구(JETRO) 서울사무소장과 정외영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혁신성장본부장의 대담이 진행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한일 경제협력 방안을 주제로 마에카와 나오유키 일본무역진흥기구(JETRO) 서울사무소장과 정외영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혁신성장본부장의 대담이 진행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양향자(왼쪽 사진) 한국의희망 당대표와 박재근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장이 '반도체 전쟁과 한국의 선택'에 대해 대담을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양향자(왼쪽 사진) 한국의희망 당대표와 박재근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장이 '반도체 전쟁과 한국의 선택'에 대해 대담을 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허윤(왼쪽부터) 서강대 국제대학원 교수, 김수완 한국외대 중동이슬람전략 교수, 김정곤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인도남아시아팀장, 서정인 전 주아세안 대사가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한라룸에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한국의 경제협력 전략: 시장을 넓혀라'를 주제로 대담을 하고 있다. 왕태석 선임기자

허윤(왼쪽부터) 서강대 국제대학원 교수, 김수완 한국외대 중동이슬람전략 교수, 김정곤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인도남아시아팀장, 서정인 전 주아세안 대사가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한라룸에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한국의 경제협력 전략: 시장을 넓혀라'를 주제로 대담을 하고 있다. 왕태석 선임기자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한라룸에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글로벌 경제질서 재편 '한국의 시각'에 대한 발표를 하고 있다. 왕태석 선임기자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한라룸에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글로벌 경제질서 재편 '한국의 시각'에 대한 발표를 하고 있다. 왕태석 선임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강은호 전 방위사업청장이 '세계가 주목하는 K-방산'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강은호 전 방위사업청장이 '세계가 주목하는 K-방산'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한국 주력산업의 생존전략 '2차 전지, 제2의 반도체 될 수 있나'를 주제로 선양국 한양대 에너지공학과 교수가 발표를 하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한국 주력산업의 생존전략 '2차 전지, 제2의 반도체 될 수 있나'를 주제로 선양국 한양대 에너지공학과 교수가 발표를 하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전병서 중국경제금융연구소장이 '글로벌 경제질서 재편, 중국의 시각'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2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재편되는 세계경제, 한국의 생존전략은' 주제로 열린 '2023 코라시아포럼'에서 전병서 중국경제금융연구소장이 '글로벌 경제질서 재편, 중국의 시각'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최주연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은 '2023 코라시안포럼' 축사에서 "블록화된 세계경제 속에서 국제정세를 면밀히 파악해 난관을 극복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축사를 통해 "다극화된 세계질서 속에서 국익을 극대화하는 실리외교와 경제외교가 우리가 가야 할 길"이라고 강조했다.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불확실성이 커지는 세계경제 속에서 경제적 기초 체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추 부총리는 이날 축사에서 "경제적 기초 체력을 늘리기 위해 기술력 확보, 인재 양성 등을 위한 경제구조 개혁이 중요하다"고 제언했다.

개막식에 이어 진행된 본세션에서는 국내외 지도자 및 석학, 전문가들의 강연과 토론, 대담을 통해 글로벌 경제질서 재편에 따른 정책 방향과 한국 경제의 생존전략 방안을 도출하고 공유하는 자리가 이어졌다. 코라시안포럼의 주요 장면들을 사진으로 엮었다.

고영권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